최근 주문 이력을 바로 불러와 간편하게 재 구매가 가능한 아이마켓의 편리한 기능 입니다.

주문내역을 선택해주세요. (추가 선택 가능)
주문내역 더보기
최근 5건까지의 주문내역을 불러 올 수 있습니다.
더 이전의 주문내역은 '주문내역 더보기'를 통해 확인 하세요.

0 개 품목

총 주문금액 0(배송비 0원 포함)

I-Point 0P 적립

상품코드만 입력하면 바로 구매 가능한 기능으로 간편한 구매 기능입니다.

3 개 품목

총 주문금액 0(배송비 0원 포함)

I-Point 0P 적립

아이마켓에서 자주 주문한 상품을 상품코드 입력만으로 빠르고 편리하게 재주문할 수 있습니다.

빠른주문하기
다시 보이지 않기

전기/전자

[영상리뷰] 사람 vs 문서세단기 누가 빨리 찢을까?

문서세단기가 때아닌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대통령 탄핵의 핵심적인 이유였던 국정개입 사태가 불거진 이후, 파란지붕(!)에서 문서세단기를 26대나 사들였다는 보도 때문입니다. 사건이 불거지기 전 6개월 동안은 구입한 이력이 없다고 하니, 중요 문건을 파기할 목적으로 사들인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 영상을 완벽하게 즐기시려면 유튜브 설정에서 자막을 켜주세요

문서세단기는 보안 문서를 파기하기 위한 제품입니다. 이력서, 영업비밀 등이 담긴 문서를 없애기 위해 대부분의 회사에서 갖추고 있습니다. 일부 직원들은 세단기를 이용하는 것이 번거로워 손으로 찢는 경우도 있는데요, 그래서 직접 비교해봤습니다. 본격! 인간과 기계의 종이찢기 대결입니다.


i-DB에서 손이 빠르기로 유명한 디자이너 J차장님을 섭외해 종이를 찢어봤습니다.
A4용지 한장을 찢는데 약 10초가량 걸리네요.




결과물을 확인해봅니다. 문서에 적힌 내용이 그대로 보입니다. 이래선 안 되겠군요.




문명의 힘을 빌려봅시다. 사무실에 있는 문서세단기를 이용해 파쇄하니 6초만에 마무리됩니다.
소음은 심하지만요.




결과물도 손으로 찢은 것보다 훨씬 낫습니다. 잘게 잘게 찢겨있네요.




자로 재보니 문서세단기에서 나온 종이는 폭이 0.5cm가량 됩니다.
웬만한 문서는 알아보 기 어렵겠지만 작은 글씨라면 알아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비선진료 병원에서 나온 파쇄 문서를 하나하나 맞춰봤던 JTBC 보도가 떠오릅니다.




그래서 다른 문서세단기를 물색하던 중 옆 팀에 정밀한 제품이 있다는 제보를 접수하고 추적에 나섰습니다. 좀 낡아보이긴 해도 세단 폭이 0.2cm라고 적혀있네요.




확실히 더 정밀해보입니다. 직접 재보겠습니다.




0.2cm! 정확합니다. 확실한 문서보안을 위해서라면 세단 폭도 살펴봐야겠습니다.




문서세단기는 성능에 따라 가격도 천차만별입니다.
사무실 규모나 문서 보안의 정도에 따라 알맞은 제품을 선택하면 될 것 같습니다.

 

글 / 이혜원 (won@i-db.co.kr)| 작성기사 더보기
영상 / 이혜원
[ⓒ 산업정보포털 idb.imarke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사무용품
#산업재이야기
#문서세단기
#문서파쇄기
#산업정보포털
#문서보안
#세단기
댓글 22

i-DB는 회원여부와 상관없이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세단기관심자 2017.03.21 오후 02:45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문서세단기 관심이 있어서 봤는데~
구매에 도움이 되겠어요. 잘 봤습니다.

세단기관심자 2017.03.21 오후 02:47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기회가 된다면 세단기 기능들도 상세히 설명해주면 좋겠어요.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asdfas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fdasfd

sadf 2017.03.21 오후 02: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asdfasfd

나르시스 2017.03.20 오후 02:21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ㅎㅎㅎㅎ 비록 1매 씩 파쇄되지만.. 개인정보 유출 방지를 위해서 1개 장만했제요... 집에서도 간편하게 쓸 수 있게...

ㄹ혜 2017.03.17 오후 01:3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재미지다... 통신보안~

코코 2017.03.17 오전 08:5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기사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인간과 기계의 대결 흥미롭네요ㅎㅎ

휴먼과 기계3 2017.03.16 오후 06:46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예측할 수없는 상황 전개와 숨 막히는 반전으로 내닫는 악마적 편집 영상은 필히 음주 후 또는 심약자에게는 시청하지 못하도록 경고를 해주셔야 하지 않을까요?

누구세요 2017.03.16 오후 06:58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이사람 뭐야.. 무서워..

ㅋㅋㅋ 2017.03.20 오후 02:26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ㅋㅋㅋㅋㅋ

휴먼과 기계2 2017.03.16 오후 06:2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공중파급 달인의 섭외력과 흔히 볼 수 없는 블록버스터급 첨단 계측 장비를 동원한 영상은 혀를 내두를 만한 완성도를 보여 주네요.

휴먼과 기계 2017.03.16 오후 06:17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인간과 기계의 숙명적 갈등을 리듬 있는 편집과 감각적인 미장센으로 마감한 영상은 휴먼다큐 한편을 감상한 듯하군요.

손빠른 J차장님 2017.03.16 오후 06:08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재능이 있으신 듯....

우하하 2017.03.16 오후 06:06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ㅋㅋㅋㅋ 애잔함과 기발함에 박수를 보냅니다~

노란색 2017.03.16 오후 06:04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이래서 ㄹ혜님께서 구매를 하셨고만요.

좋은걸로 2017.03.16 오후 06:05 수정 수정취소 닫기

댓글 삭제

닫기

댓글 수정

닫기

좋은 제품으로 사야지 이상한거 사면 맞춰보면 다 나올거 같아요 ㅋ

전기/전자